언론보도
[조선닷컴]  주요 건설사들, 홍보관 열어 인기 분양 상품 소개
2019 대한민국 부동산 트렌드쇼'에 참가한 국내 주요 건설사들은 분양을 앞둔 서울 인기 지역 아파트와 오피스텔, 수도권 대규모 아파트 등 다양한 주거 상품을 소개한다. 직접 개별 홍보관이나 모델하우스를 가지 않아도 업체별 부스에서 자세한 상품 설명을 들을 수 있다.
[한국경제]  도시형생활주택·주거용 오피스텔 등 분양 대박…청약통장 안 쓰고 도심에 '내...
청약통장 없이 분양받을 수 있는 틈새 주거 상품이 주목받고 있다. 부동산 규제 강화로 청약 자격 조건은 더욱 까다로워졌다. 유주택자나 청약 가점이 낮은 수요자는 아파트 대신 청약통장을 사용하지 않고 집을 마련할 수 있는 주거 상품으로 몰리고 있다.
[매일일보]  희소가치 누리는 신도시·택지지구 내 '마지막 분양'
뛰어난 입지를 갖춘 신도시·택지지구 등에서 ‘마지막’이란 타이틀을 단 단지가 줄줄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이들 단지는 마지막 물량이어서 희소가치가 높은데다 초기 분양단지 대비 기반시설이 잘 마련된 시점에 입주가 이뤄져 수요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신도시와 택지지구 내 마지막에 분양하는 단지들은 편의시설, 교통,…
[매일일보]  여의도‧성남‧과천서 대형사 오피스텔 분양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와 경기도 성남, 과천 등에서 오피스텔이 공급이 이어질 예정이다. 모두 대형건설사 물량으로 최근 청약 조건 강화로 당첨 아파트를 대체할 만한 주거용 오피스텔이다. 10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7월 서울 여의도 849실, 경기도 성남 363실, 과천 868실 등 10대 건설사 오피스텔 물량이 대거 공급…
[한국경제]  분양규제에 일정 밀린 수도권 '알짜단지' 3분기에 쏟아진다
올 3분기에는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분양 물량이 대폭 증가할 예정이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분양가 심사기준이 강화되면서 지난달 분양을 계획했던 단지들이 대거 일정을 미룬 탓이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상반기 예정됐던 분양이 밀리면서 3분기 물량이 대폭 늘어났다”며 “다만 7월 분양 단지들의 일정이 지연될 가능성이 높아 변동사항을 잘…
[매일경제]  7월 전국 2만350세대 일반분양 예정…전달 절반 수준
7월 신규 분양물량이 2만 5000여 세대로 집계됐다. 전체적으로 지난달 대비 감소했으나 세종, 대구, 광주 등 상반기 청약 인기 지역에서 새 아파트가 나오는 것은 주목할 만 하다. HUG 분양가 통제와 후분양 전환 등 주요 분양 단지들의 분양 여부에도 관심이 모일 전망이다.
[매일경제]  7월 전국 2만350세대 일반분양 예정…전달 절반 수준
7월 신규 분양물량이 2만 5000여 세대로 집계됐다. 전체적으로 지난달 대비 감소했으나 세종, 대구, 광주 등 상반기 청약 인기 지역에서 새 아파트가 나오는 것은 주목할 만 하다. HUG 분양가 통제와 후분양 전환 등 주요 분양 단지들의 분양 여부에도 관심이 모일 전망이다.
[아시아경제]  [실전재테크] 새 아파트 귀한 '서·대·광' 찍어라
올 하반기 분양 전략을 짤 때 먼저 '새 아파트를 찾기 힘든 지역'에 주목하라고 전문가들은 말했다. 대표적으로 서ㆍ대ㆍ광(서울ㆍ대전ㆍ광주) 물량에 관심을 가져볼 필요가 있다는 조언이다. 1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전국에서 입주 5년 이하 새 아파트의 비중은 15.3% 수준이다. 지역별로는 대전(7.2%), 서울(7.9%), 광주(10.7%…
[헤럴드경제]  인기지역 줄줄이…여름분양시장 ‘후끈’
7월은 일반적으로 아파트 분양 비수기에 접어드는 시기지만 올해는 다르다. 이달 분양 예정 단지가 1년 전보다 1만가구 이상 많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새 분양가 심의기준을 적용하면서 지난달 분양 예정 아파트가 대거 분양을 미뤘기 때문이다. 이달은 서울 송파구, 경기도 과천시, 성남시 등 인기지역에서도 일반분양이 예정돼 있어 어느 때…
[서울파이낸스]  지역 내 '마지막' 프리미엄 단지 눈길
"더 이상 이 지역에서 나올 수 있는 아파트가 없어요. 이번에 놓치면 기회가 없습니다". 최근 지역 내 마지막으로 분양되는 단지들이 눈길을 끈다. 이런 단지들은 한정판처럼 희소가치가 높아 주택수요층의 구매욕을 자극하기 때문이다. 또한 지역 내 마지막으로 분양하는 단지인 만큼 건설사들이 타 단지와는 다른 차별성 확보를 위해 평면이나 커뮤니티…
[뉴스워커]  [뉴스워커_부동산] "이번에 놓치면 더 이상 기회 없다" 지역 내 '라스트' 프리...
최근 지역 내 마지막으로 분양되는 단지들이 눈길을 끈다. 이런 단지들은 한정판처럼 희소가치가 높아 주택수요층의 구매욕을 자극하기 때문이다. 또한 지역 내 마지막으로 분양하는 단지인 만큼 건설사들이 타 단지와는 다른 차별성 확보를 위해 평면이나 커뮤니티시설, 조경, 특화시스템 등에 공들이는 만큼 상품성도 좋다.
[중앙일보]  수도권 남부 주택시장 '경부' 지고 '용서' 뜬다
전국의 집값이 전반적으로 침체하고 있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상대적으로 뜨고 있는 지역을 발견할 수 있다. 특히 수도권 남부에선 개발 축이 경부고속도로에서 용인서울고속도로(용서고속도로)로 이동하고 있어 주목된다. 용서고속도로는 2009년 7월 개통됐다. 그동안 수도권 남부 개발 축은 경부고속도로였다. 서울 강남을 시작으로 경기 성남·용…